김민희, 한국 배우 첫 베를린영화제 여우주연상 (밤의 해변에서 혼자, 홍상수, Hong Sangsoo, Kim Minhee)

업계에서 성별에 따른 차별에 희생 된 것처럼 느껴본 적이 없습니다 우리는 너무 많은 재능있는 여배우가 있습니다

당신이 가끔 영화 유인원에서 남성 우월처럼 보일 수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그것은 우리가 남성 중심의 음모를 지닌 더 많은 영화를 가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솔직히 말해서, 그것은 사회의 현재 상태와 모든 것에 의해 약간 영향을 받았을 것입니다, 하지만 전혀 신경 쓰지 않아, 멋지다

홍상수, 김민희 집으로 이사했다는! 로카르노영화제 男주연상 수상. 결별 소식의 진실.

홍상수, 김민희 집으로 이사했다는! 로카르노영화제 男주연상 수상 결별 소식의 진실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의 이사설이 제기됐다 11일 영화계에 따르면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최근까지 살고 있던 서울 옥수동 고급 아파트를 정리하고 경기도 하남으로 이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기도 하남은 김민희의 부모님이 거주하고 있다 홍상수 감독은 서울 강남의 한 아파트에서 아내와 살고 있었지만 지난 2016년 말 집에서 나와 김민희가 살고 있던 한남동 자택에 들어갔다 두 사람은 한남동의 한 빌라에서 함께 지내다 2017년 옥수동의 한 고급 아파트로 이사했다

현재는 옥수동의 아파트도 정리하고 하남에 새로운 거처를 마련한 것으로 전해졌다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올해 초부터 하남에 위치한 대형 마트에서 함께 있는 모습이 포착되는 등, 하남에서 자주 목격됐다 두 사람은 올해 들어 자주 하남을 방문하다 아예 하남으로 거처를 옮겼다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최근 결별설에 휩싸이기도 했다 그러나 홍상수 감독 측이 아내와의 변론 기일에 참석, 결별설을 부인했다

홍상수의 변호인은 지난 3월 진행된 홍상수와 아내 A씨의 이혼 소송 두 번째 변론 기일에서 "아직 두 사람이 잘 만나고 있다"고 결별설을 강력 부인했다 한편 홍상수 감독은 아내 A씨와의 이혼 절차를 진행 중이다 최근 재판부는 홍상수 감독의 이혼 소송에 대해 조정 결정을 내렸다 "이젠 부부 느낌" 홍상수 김민희, 두문불출 → 스위스行

최근 홍 감독은 아내와 이혼 조정이 불발되자 다시 한 번 소송을 결심했다   소송 대신 조정 절차가 이뤄졌던 이유는 홍 감독이 2016년 11월 제기했던 이혼소송에서 아내가 1년간 재판에 응하지 않았기 때문이었다   7월 18일께 홍 감독과 아내의 이혼 조정 불성립이 나왔고, 여러 정황상 조정을 통한 해결이 어렵다고 법원은 판단했다   기주봉, 홍상수作 '강변호텔'로 로카르노영화제 男주연상 수상   배우 기주봉이 홍상수 감독의 신작 '강변호텔'(영화제작전원사 제작)로 제71회 로카르노 국제 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지난 1일부터 11일까지 11일간 스위스 로카르노 일대에서 개최되는 로카르노 영화제는 유럽에서 가장 중요한 소규모 영화제다   세계 6대 영화제 중 하나로 전 세계 씨네필의 시선을 한몸에 받고 있고 특히 국내 유명 감독들의 신작을 여러 차례 소개해 국내 관객의 관심도 또한 높은 영화제다   무엇보다 올해 로카르노 영화제에는 경쟁부문에 홍상수 감독의 신작 '강변호텔'이 공식 초청돼 화제를 모았다   '강변호텔'은 한 중년 남성이 자신의 자녀와 두 명의 젊은 여성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홍상수 감독의 23번째 장편영화다   홍상수 감독의 연인이자 페르소나인 김민희가 출연했고 남자 주인공으로는 기주봉이 가세했다

  이번 로카르노 국제 영화제에는 홍상수 감독을 비롯해 김민희, 기주봉이 참석했다   무엇보다 국내에서는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가 여전히 연인 사이임을 입증한 스킨십 사진이 포착되면서 또 한 번 논란을 일으킨바 있다   앞서 홍상수 감독은 2013년 '우리 선희'로 한국 최초 로카르노 최우수 감독상을 받았고 2015년에는 '지금은맞고그때는틀리다'의 주연을 맡은 정재영이 남우주연상을, 홍상수 감독이 최고 영예인 황금표범상을 수상한 이력이 있다   올해엔 '강변호텔'의 주인공인 기주봉이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며 로카르노 영화제 내의 홍상수 감독의 입지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

‘청룡 제외’ 김민희, ‘밤해변’으로 히혼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

'청룡 제외' 김민희, '밤해변'으로 히혼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 [OSEN=장진리 기자] 김민희가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또 한 번 국제영화제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김민희는 홍상수 감독과 함께 한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제55회 히혼국제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히혼국제영화제는 스페인 북서부의 항구도시 히혼에서 열리는 국제영화제로, 홍상수 감독의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올해 장편 경쟁작 부문에 공식 초청됐다 지난 2015년에는 홍상수 감독의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가 최우수 작품상을 수상했고, 올해는 홍상수 감독의 뮤즈 김민희가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두게 됐다  지난 25일 폐막한 제55회 히혼국제영화제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여우주연상 수상자로 김민희를 발표했다 김민희는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지난 2월 베를린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데 이어, 히혼국제영화제에서도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해외에서도 통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특히 김민희가 히혼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25일은 국내에서 제38회 청룡영화상이 진행된 날로 눈길을 끈다 지난해 아가씨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던 김민희는 올해는 청룡영화상 후보에서 제외됐다 정확한 이유는 알려지지 않았지만, 홍상수 감독과의 불륜 논란이 가장 큰 이유일 것이라는 추측이다 

한편 김민희는 내년 홍상수 감독과 함께 한 신작 풀잎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mari@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소미 NEWS: ‘청룡 제외’ 김민희, ‘밤해변’으로 히혼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

'청룡 제외' 김민희, '밤해변'으로 히혼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 [OSEN=장진리 기자] 김민희가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또 한 번 국제영화제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김민희는 홍상수 감독과 함께 한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제55회 히혼국제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히혼국제영화제는 스페인 북서부의 항구도시 히혼에서 열리는 국제영화제로, 홍상수 감독의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올해 장편 경쟁작 부문에 공식 초청됐다 지난 2015년에는 홍상수 감독의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가 최우수 작품상을 수상했고, 올해는 홍상수 감독의 뮤즈 김민희가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두게 됐다  지난 25일 폐막한 제55회 히혼국제영화제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여우주연상 수상자로 김민희를 발표했다 김민희는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지난 2월 베를린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데 이어, 히혼국제영화제에서도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해외에서도 통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특히 김민희가 히혼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25일은 국내에서 제38회 청룡영화상이 진행된 날로 눈길을 끈다 지난해 아가씨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던 김민희는 올해는 청룡영화상 후보에서 제외됐다 정확한 이유는 알려지지 않았지만, 홍상수 감독과의 불륜 논란이 가장 큰 이유일 것이라는 추측이다 

한편 김민희는 내년 홍상수 감독과 함께 한 신작 풀잎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mari@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청룡 제외’ 김민희, ‘밤해변’으로 히혼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

'청룡 제외' 김민희, '밤해변'으로 히혼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 김민희가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또 한 번 국제영화제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김민희는 홍상수 감독과 함께 한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제55회 히혼국제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히혼국제영화제는 스페인 북서부의 항구도시 히혼에서 열리는 국제영화제로, 홍상수 감독의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올해 장편 경쟁작 부문에 공식 초청됐다 지난 2015년에는 홍상수 감독의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가 최우수 작품상을 수상했고, 올해는 홍상수 감독의 뮤즈 김민희가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두게 됐다 지난 25일 폐막한 제55회 히혼국제영화제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여우주연상 수상자로 김민희를 발표했다 김민희는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지난 2월 베를린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데 이어, 히혼국제영화제에서도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해외에서도 통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특히 김민희가 히혼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25일은 국내에서 제38회 청룡영화상이 진행된 날로 눈길을 끈다

지난해 아가씨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던 김민희는 올해는 청룡영화상 후보에서 제외됐다 정확한 이유는 알려지지 않았지만, 홍상수 감독과의 불륜 논란이 가장 큰 이유일 것이라는 추측이다  한편 김민희는 내년 홍상수 감독과 함께 한 신작 풀잎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밤의 해변에서 혼자’ 김민희, 스페인 히혼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

'밤의 해변에서 혼자' 김민희, 스페인 히혼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 밤의 해변에서 혼자 김민희가 제55회 스페인 히혼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을 받았다 27일 히혼국제영화제에 따르면 김민희는 25일(현지시간) 폐막한 히혼국제영화제에서 홍상수 감독의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이로써 김민희는 올해 2월 베를린국제영화제에 이어 두 번째로 국제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받게 됐다 히혼영화제는 스페인 북서부 항구도시 히혼에서 해마다 열리는 유서 깊은 영화제다 앞서 2015년 제53회 히혼국제영화제 당시 홍상수 감독의 또다른 영화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로 정재영이 최고 배우상을, 영화는 장편 최우수작품상을 수상한 바 있다 2012년 제50회 히혼국제영화제에서는 이상우 감독이 영화 바비로 감독상을 받았다 한편,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유부남과 불륜에 빠진 여배우 영희(김민희 분)가 독일 함부르크 여행에 이어 강릉에 돌아와 지인들과 술을 마시며 사랑에 대해 고민하는 모습을 담은 영화다

‘밤의 해변에서 혼자’ 김민희, 스페인 히혼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

'밤의 해변에서 혼자' 김민희, 스페인 히혼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     밤의 해변에서 혼자 김민희가 제55회 스페인 히혼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을 받았다

27일 히혼국제영화제에 따르면 김민희는 25일(현지시간) 폐막한 히혼국제영화제에서 홍상수 감독의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이로써 김민희는 올해 2월 베를린국제영화제에 이어 두 번째로 국제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받게 됐다 히혼영화제는 스페인 북서부 항구도시 히혼에서 해마다 열리는 유서 깊은 영화제다 앞서 2015년 제53회 히혼국제영화제 당시 홍상수 감독의 또다른 영화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로 정재영이 최고 배우상을, 영화는 장편 최우수작품상을 수상한 바 있다 2012년 제50회 히혼국제영화제에서는 이상우 감독이 영화 바비로 감독상을 받았다

한편,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유부남과 불륜에 빠진 여배우 영희(김민희 분)가 독일 함부르크 여행에 이어 강릉에 돌아와 지인들과 술을 마시며 사랑에 대해 고민하는 모습을 담은 영화다

김민희, 한국 최초 베를린 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

김민희, 한국 최초 베를린 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 배우 김민희가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한국 배우가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수상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홍상수 감독의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에서 주인공을 맡은 김민희는 다른 17편과 경합해 당당히 여우주연상을 거머쥐었다 김민희는 홍상수 감독에게 존경하고 감사한다면서 수상소감 도중 울먹이기도 했다 이 영화에서 김민희는 유부남 영화감독과 불륜에 빠진 여배우 영희 역을 맡아 열연했다 때문에 불륜설에 휩싸인 김민희와 홍상수 감독이 오버랩 된다는 평을 받기도 했다 칸, 베니스, 베를린 등 3대 국제영화제에서 한국 영화가 여우주연상을 배출한 것은 지난 2007년 칸영화제의 영화 밀양의 전도연 이후 10년 만이다

홍상수 감독이 자신의 작품과 관련해 수상 영예를 안은 것은 지난 2010년 영화 하하하로 칸영화제에서 주목할 만한 시선 대상을 탄 뒤 두번째다 한편 김민희와 홍상수 감독은 지난해 불륜설 이후 처음 등장한 공식석상인 베를린영화제에서 친밀한 스킨십을 하며 다정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김민희, 한국 최초 베를린 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 – Korean News

김민희, 한국 최초 베를린 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 배우 김민희가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한국 배우가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수상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홍상수 감독의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에서 주인공을 맡은 김민희는 다른 17편과 경합해 당당히 여우주연상을 거머쥐었다 김민희는 홍상수 감독에게 존경하고 감사한다면서 수상소감 도중 울먹이기도 했다 이 영화에서 김민희는 유부남 영화감독과 불륜에 빠진 여배우 영희 역을 맡아 열연했다 때문에 불륜설에 휩싸인 김민희와 홍상수 감독이 오버랩 된다는 평을 받기도 했다 칸, 베니스, 베를린 등 3대 국제영화제에서 한국 영화가 여우주연상을 배출한 것은 지난 2007년 칸영화제의 영화 밀양의 전도연 이후 10년 만이다

홍상수 감독이 자신의 작품과 관련해 수상 영예를 안은 것은 지난 2010년 영화 하하하로 칸영화제에서 주목할 만한 시선 대상을 탄 뒤 두번째다 한편 김민희와 홍상수 감독은 지난해 불륜설 이후 처음 등장한 공식석상인 베를린영화제에서 친밀한 스킨십을 하며 다정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김민희 베를린 영화제 여우주연상, 김민희 수상소감|K-News

김민희 베를린 영화제 여우주연상, 김민희 수상소감   참 인생사 아무도 모르는 것 같다 그렇게 온갖 비판과 비난을 받고, 김민희는 대스타이자 세계적인 주인공이자, 본인의 인생의 정점을 젊은 나이에 갖는 영광을 누렸다

김민희가  결국엔 베를린의 공식적인 스타가 됐다   김민희가 홍상수 감독 영화 밤의 해변에서혼자로 결국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18일 독일 현지시간으로 오후 베를린의 베를리날레 파라스트에서 제 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폐막식이 열린 가운데 홍상수 감독의 밤의 해변에서 혼자에 출연해 열연을 펼친 김민희가 여우주연상을 수상!     영화계에서도 국내 여배우 가운데 연기력 측면에서 괄목할만한 성장을 한 배우로 김민희를 꼽는다 한다 과거 인터뷰에서 김민희는 신인 시절에는 연기를 잘 즐기지 못했고, 적응 하는 데 시간이 많이 필요했다면서 굿바이솔로 현장이 조금씩 즐거워지기 시작했다 꽤 연기에 오래도록 공을 들였다

라고 밝힌적있다 그만큼 본인 스스로도 연기에대해 크나큰 애를 썼다고 싶다   김민희는 지난해 박찬욱 감독 영화 아가씨에서 막대한 부를 상속받은 아가씨 히데코 역을 맡아 호연하면서 칸 국제 영화제를 갔엇고, 진출 당시에도 여우주연상 수상 가능성이 제기될 정도로 그의 연기력만큼은 아무도 욕할 수 없다고 생각한다           한국의 여배우가 3대 국제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받은 것은 2007년 전도연이 칸 영화제에서 밀양으로 여우주연상을 받은 이후로 10년 만이라고 하는데 정말 대단한 결과긴하다 30년 전에 강수연이 나와 씨받이로 베니스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건 많은 사람들이 알고 계실거다

        이날 김민희는 수상 소감이 발표되자 눈물을 글썽이며 무대에 올랐다 김민희는 마이크에 얼굴을 가까이 하고 누군가에게는 이 영화가 가슴에 깊은 울림을 줄 것이라고 생각한다 그래서 저는 너무 자랑스럽다 라며 함께 영화를 빛내주신 배우들 모두 감사드린다 별처럼 빛나는 환희를 선물받았고, 모든 심사위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본인이 오늘 받은 이 기쁨을 모두 홍상수 감독님 덕분입니다

존경하고 사랑합니다 라고 본인의 수상 소감을 남겼다           유부남 영화감독 홍상수는 이날 김민희의 수상소감을 매우 감격스럽게 바라봤는데, 바로 화면에 포착된 사진만 봐도 그의 마음이 느껴진다 아마 세상 모두가 비판해도 본인들이 맞다하며 사랑에 대해 확신하는 길을 택한 것 같다       (칸 국제 영화제 당시 영화 아가씨로 참석한 김민희)           이런 김민희의 너무 아름다운 영화를 만들어주신 홍상수 감독님께 감사드립니다

누군가에게는 이 영화가 가슴에 깊은 울림이 될 수 있을 겁니다 저는 별처럼 빛나는 환희를 선물받았다고 생각 합니다 감사합니다 라는 김민희에 수상 소감에 어느 모녀는 가슴에 비수가 될 수 있는 것도 생각해 주는 내면까지 빛나는 배우가 되길 바란다 그리고 국제영화제인 베를린 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것에 대해서 또한 축하드린다

공감 sns신고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