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핫뉴스 l 진선규 아내 배우 박보경 청룡영화제 눈물의 소감

진선규 아내 배우 박보경 청룡영화제 눈물의 소감 최근 진선규는 영화 범죄도시로 청룡영화제에서 수상받은 소식으로 인해 대중들을 떠들석하게 만들어버렸습니다

11월 25일 오후, SBS채널에서 청룡영화제 38회가 방송되었었고, 당시 진선규는 남우조연상을 수상받게 되었습니다 진선규는 아내인 박보경을 향하며 자신만의 솔직한 소감을 꺼냈습니다 말 속에는 진심 어린 말과 애틋함이 느껴지는 말이였고, 모습을 접했던 시청자들과 여러 배우들의 마음속을 뭉클하게 만들었습니다 저는 40년 동안 도움만 받으면서 살아왔는데 저를 도와준 이들에게 할 이야기가 많고, 특히나 아이 둘을 돌보고 있는 아내 박보경을 사랑합니다 또한 진선규는 끝내 참지못한 눈물을 쏟으며 저는 잘생긴 것도 아니고 중국출신 배우도 아닙니다

오직 대한민국에서 태어난 국민이며 현재까지 많은 노력을 했습니다 라고 발언했고, 쳥룡영화제에 참여했을땐 가벼운 자세로 방문했지만 이렇게 큰 상을 받을 줄은 몰랐다며 청심환을 두개 먹었어야 했다 고 전했습니다 역시 열정을 가지며 끝없는 노력으로 보내다보면 언젠간 인생에서 기회가 찾아오는 것 같네요 이후 진선규는 본격연예 한밤 프로그램에서 출연하게 되었고, 자신과 배우 박보경이 주로 활동했던 대학로를 찾았습니다 진선규를 목격한 팬들은 진선규에게 끊임없는 응원과 축복을 전달했고, 수상을 받았던 영상을 다시 보며 다시한번 눈물을 쏟기도 했습니다

진선규는 현재 배우 박보경이 두 애기를 키우고 있어서 연기활동에 제대로 집중할 수 없었다고 했으며, 내년 부터 본격적으로 활동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각종 오디션의 통과하여 작품의 출연하는 것이 진선규 박보경 두 사람의 바램이라 말했으며, 예전보다 더욱더 열심히 하시라고 항상 응원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정말 두 분은 보기 좋은 부부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