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종상 영화제 신인여우상 최희서 수상소감 스태프 막말 논란 “그만해라좀 밤샐래?” 방송사고 [SuperStar]

대종상 영화제 신인여우상 최희서 수상소감 스태프 막말 논란 "그만해라좀 밤샐래?" 방송사고 대종상 신인여우상 최희서 수상소감 스태프 막말 논란 밤샐래?! 아진짜 돌겠네 얘 동영상       최희서, 배우 생활 9년 만에 대종상 시상식에서 2관왕을 거둔 배우 최희서(30)의 과거 라디오 인터뷰가 화제 입니다

25일 최희서는 서울 종로구 세종대로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열린 제54회 대종상 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과 신인여우상을 동시 수상했는데요 이날 최희서는 수상소감을 말하며 “이렇게 큰 상을 주셔서 너무 감사드린다 ‘박열’의 관객분들께도 감사드린다”고 했습니다 또한 그는 “저는 2015년에 처음으로 이준익 감독님을 만나 영화 ‘동주’에 출연했다 박열과 가네코 후미코는 교과서에 실릴만한 훌륭한 업적을 세우진 못했지만 그들의 아름다운 투쟁의 과정이 영화에 담겼고 관객들일 감동을 느끼신 것 같다”라고 말했습니다

킹콩을 들다 최희서  3:40초부터 그만해라좀 아우 돌겠다 하 밤샐래?! 아진짜 돌겠네 얘 이러한 가운데, 최희서가 과거 라디오 인터뷰에서 밝힌 캐스팅 비화가 이목을 끌고 있습니다

   최희서는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 출연한 자리에서 “어떻게 ‘동주’에 합류하게 됐나”라는 질문을 받자 “지하철에서 연극 대본을 보고 있었는데 맞은 편에 ‘동주’의 각본가가 앉아있었다”고 대답했습니다 그는 이어 “그분이 제가 연습하는 것을 보고 ‘저 친구 특이하다 명함을 줘보자’고 생각해 ‘동주’를 제안하셨다 또 그 때 제 이력서에 ‘일본어를 잘 한다’고 적어놔서 그게 장점으로 반영된 것 같다”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2009년 영화 ‘킹콩을 들다’로 데뷔한 최희서는 ‘박열’의 가네코 후미코 역을 맡아 수준급 일본어 실력과 열연을 펼쳐 극찬을 받았습니다

출처 – https://www instiz net/pt/4818396 제54회 대종상 영화제 수상자 리스트 음은 주요 수상자(작) 목록

▲신인남우상=박서준(청년경찰) ▲신인여우상=최희서(박열) ▲신인감독상=엄태화(가려진 시간) ▲의상상=심현섭(박열) ▲미술상=이재성(박열)

▲시나리오상=한재림(더 킹) ▲음악상=달파란(가려진 시간) ▲남우조연상=배성우(더 킹) ▲여우조연상=김소진(더 킹) ▲편집상=신민경(더 킹)

▲조명상=김재근(프리즌) ▲기획상=최기섭, 박은경(택시운전사) ▲촬영상=박정훈(악녀) ▲기술상=정도안, 윤형태(악녀) ▲감독상=이준익(박열)

▲남우주연상=설경구(불한당) ▲여우주연상=최희서(박열) ▲특별상=故 김영애 ▲작품상=택시운전사 베우 최희서 프로필

출생: 1987년 1월 7일 ( 최희서 나이 30세),  최희서 고향 서울특별시 수상: 대종상 신인여우상, 대종상 여우주연상 신체 최희서 키 162cm, 최희서 몸무게 46kg  | 최희서 혈액형 B형 최희서 몸매  최희서 학력[편집]

연세대학교 신촌캠퍼스 신문방송학과, 영어영문학과 캘리포니아 대학교 버클리캠퍼스 공연예술학과 최희서 4개국어, 최희서 일본어 유년기를 일본 오사카에서 살면서 한인초등학교를 다녔고, 그 때 연극 ‘심청전’에서 주인공 심청을 연기했다 중고등학교를 미국에서 생활한 후 연세대학교에 진학하여 제2외국어로 이탈리아어를 선택했고 중국에 진출하기 위하여 중국어를 배워 5개 국어에 능통하다고 한다 2008년 캘리포니아 대학교 버클리캠퍼스에서 한국인 최초로 공연예술 공로상을 수상하였으며[2] 영국 드라마 스쿨 진학을 준비하다 떨어진 후, 2009년 영화 《킹콩을 들다》에서 역도 소녀 역으로 데뷔하여 본격적으로 연예계 활동을 하였다

[3] 2016년 영화 《동주》에 유창한 일본어 실력을 과시하며 일본인 여성 쿠미 역으로 출연해 주목을 받았다[4] 2017년 영화 《박열》에서는 독립운동가 박열(이제훈 분)의 연인 가네코 후미코를 연기하였는데, 영화 개봉 후 경북 문경시에서 있었던 가네코 후미코의 91주기 추도식에도 참석해 추모 헌시를 낭독하였다[5] 최희서는 이 영화로 같은 해 부일영화상 신인 여자연기상을 수상했다[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