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종상 신인남우상 박서준 수상소감 “부모님과 지지해주시는 팬 진심으로 감사” [SuperStar]

대종상 신인남우상 박서준 수상소감 "부모님과 지지해주시는 팬 진심으로 감사" 대종상 신인남우상 박서준 수상소감 부모님과 지지해주시는 팬 진심으로 감사 배우 박서준이 대종상영화제 신인남우상을 수상하면서 남다른 소감을 전했습니다

지난 25일 오후 7시 30분 서울 종로구 세종로 세종문화회관에서 제 54회 대종상영화제가 열렸습니다         배우 박서준이 25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제54회 대종상영화제’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습니다 이날 김준한(박열), 민진웅(재심), 박서준(청년경찰), 변요한(당신, 거기 있어줄래요), 최민호(두남자)가 신인남우상 후보로 이름을 올렸습니다 신인남우상을 수상한 박서준은 영화 의 스태프를 언급하며 수상 소감을 시작했습니다 그는 “영화 은 저뿐만 아니라 감독님, 촬영감독님, 미술감독님, 조명감독님을 포함한 모든 스태프들이 최선을 다해서 만든 작품이다

그 영광을 대신 누리는 것 같아 죄송스럽기도 하고 감사하다”고 말했습니다 박서준은 “수상 소감을 따로 준비하지는 않았다 생각나는 대로 말씀드리겠다 제가 1988년생, 한국 나이로 서른 살이다 한창 좋을 나이이고 어린 나이라고 생각한다

지금 제 어린 생각에는 한국 영화가 많이 발전했다 그 이유에는 명품연기를 하시는 선배님들도 있고 기술의 발전도 있고 많은 콘텐츠의 개발도 있다”는 말을 꺼냈습니다 이어 그는 “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극장을 찾아주시는 관객 여러분들이다 관객 여러분들께 저 또한 훌륭한 연기를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처음에 데뷔할 때는 그런 이야기를 많이 들었다

너같이 생기고 성격을 가진 애가 어떻게 배우가 되고 연기를 하겠냐고 시대가 많이 좋아진 것 같다”며 배우로서 가지고 있던 속사연을 꺼냈습니다 박서준은 “이 시대에 태어나고 살아갈 수 있게 낳아주신 부모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항상 응원하고 지지해주시는 팬 여러분께도 감사하다”고 인사를 하며 소감을 마무리했습니다 한편 박서준은 영화 에서 의욕 넘치는 ‘상남자’ 경찰대생 기준역을 맡았습니다

신인남우상 박서준 수상소감 [제54회 대종상 영화제] 20171025 동영상 다시보기  박서준 프로필  대한민국의 배우이다 본명인 박용규 대신 박서준이라는 예명으로 활동하고 있다 

출생: 1988년 12월 16일 (박서준 나이 28세), 박서준 고향 서울특별시 박서준 키: 185cm 69kg, 박서준 혈액형 AB형 박서준 김지원 키스신 움짤 박서준 학력: 서울예술대학교 연기학 인천 안남고등학교

영화: 뷰티 인사이드, 청년경찰, 악의 연대기, 퍼펙트 게임 수상 후보 선정: 청룡영화상 신인남우상, 더보기 서울예술대학교 연기학에 진학했다가 연기를 하고 싶은데 잘 풀리지 않고 사람들에 둘러싸여있다 보니 딜레마에 빠져 생각도 정리할 겸 군대부터 해결해둬야겠다는 생각에 2008년 박서준 군대 입대를 했다가 경비교도대에 배치되어 청주교도소에서 현역 군 복무를 마쳤다 오디션을 보면 연기는 기본이고 뭔가 새로운 것들을 요구받아서 사극에도 출연하고 싶고 남성적인 캐릭터에도 욕심이 나서 언제든 캐스팅될 수 있게 준비를 갖추자는 생각에 복싱부터 시작하여 검도, 합기도, 승마까지 차례로 배워나갔다